달력

4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18 13-27

  • 이드로의 충고와 행정조직

아말렉과의 전쟁에서 우리는 현장을 지키는 여호수아, 기도하는 모세, 모세의 중보자 아론과 개인의 경건생활 뿐만 아니라 교회 공동체의 생활에서 동역과 분담의 중요성을 나눌 있었습니다.

18장에서 모세는 이드로를 통해서 더욱 구체적이고 행정적인 중보와 동역의 조직을 정비하게 됩니다.

이튿날 모세가 백성을 재판하느라고 앉아 있고 백성은 아침부터 저녁까지 모세 곁에 서 있는지라 (13)

-> 재판하느라고 앉아 있는 모습은 왕을 연상시키는 권위적이고 가부장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한편 아침부터 저녁까지의 모습은 백성이나 모세 모두 탈진하여 소진시키는 모습을 연상하게 합니다.

-> 이것이 마치 한국교회의 전형적인 목회자관을 보여주고 있진 않는가? 권위를 지키기 위해 자신을 소진시키고 있는….

 

14: 네가 백성에게 행하는 일이 어찌 됨이냐 어찌하여 네가 홀로 앉아 있고 백성은 아침부터 저녁까지 곁에 있느냐?

-> 이드로의 질책은 3자가 보더라도 모습은 온당하게 보이지 않았다는 것이고 서로가 어리석다라는 지적입니다. 모세와 백성은 이렇게 밖에 없었는가가 15 16절에 설명됩니다.

백성이 하나님께 물으려고…(15); 내가 양쪽을 재판하여 하나님의 율례와 법도를 알게 하나이다.

-> 백성과 하나님과의 중보자로서의 역할을 전적으로 모세가 감당하고 있는 것이다. 그것에 대한 이드로의 응답은 단호하다. -> 네가 하는 것이 옳지 못하도다. (17), 너와 너와 함께 백성이 필경 기력이 쇠하리니 일이 네게 너무 정함이라. 네가 혼자 없느니라. (18)

-> 모세 뿐만 아니라 그와 함께 백성들까지도 기력이 쇠할 것이라 말한다.

질문) 하나님께서 직접 명하시지 않고 이드로를 통해서 이를 지시하셨을까?

이드로는 이방민족으로서 이미 국가의 형태를 가지고 왕과 선지자, 재판관이 분리되어 통치되어지는 제도에 익숙해져 있었다. 방면에 지식이 있으면서도 모세에게 효과적으로 전할 있는 최고의 사람을 통해 모세에게 말씀해 주신 것이다.

 

질문) 내가 홀로 일하다가 기력이 쇠한 적은 없는가? 동역하지 못하는 번째 이유는 신뢰하지 못하기 때문이고 결국은 교만과 탈진으로 이어진다. 나에게 나누어 주기를 원하는 삶의 영역은 무엇인가? 나의 이드로, 내가 이드로로서 행해야 것은 무엇인가?

Posted by 사용자 소리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문미경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9.01 00:17

    내가 이드로같은 사람이 되든, 이드로같은 사람이 나에게 있든
    중요한건 믿음의 신뢰가 서로가 있어야 충고도 바로 인정하고 실행하는것이고,
    또 충고도 할수 있는거라 생각하게 됩니다....믿음의 신뢰.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