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29:38-46] 네가 제단 위에 드릴 것은 이러하니라 매일 일 년 된 어린 양 두 마리니 한 어린 양은 아침에 드리고 한 어린 양은 저녁 때에 드릴지며 한 어린 양에 고운 밀가루 십분의 일 에바와 찧은 기름 사분의 일 힌을 더하고 또 전제로 포도주 사분의 일 힌을 더할지며 한 어린 양은 저녁 때에 드리되 아침에 한 것처럼 소제와 전제를 그것과 함께 드려 향기로운 냄새가 되게 하여 여호와께 화제로 삼을지니 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내가 거기서 이스라엘 자손을 만나리니 내 영광으로 말미암아 회막이 거룩하게 될지라 내가 그 회막과 제단을 거룩하게 하며 아론과 그의 아들들도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며 내가 이스라엘 자손 중에 거하여 그들의 하나님이 되리니 그들은 내가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로서 그들 중에 거하려고 그들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줄을 알리라 나는 그들의 하나님 여호와니라

묵상)

번제는 희생 제물 전체를 완전히 태워 드리는 제사입니다. 아론과 그 아들들은 제물인 양 머리 위에 안수를 하였습니다. 자신들의 죄를 짐승과 동일시 하는 것으로 짐승에게 죄를 전이 시키는 행위입니다. 그리고 그 양을 잡아 피를 번제단 위에 뿌리고, 고기는 각을 뜨고, 씻어, 머리와 함께 양 한 마리 전부를 불살랐습니다. 피 뿌림은 속죄제와 마찬가지로 여호와께서 사함을 간구하는 뜻이고, 고기의 각을 뜬다는 말은 짐승을 잡은 뒤 그 뼈마디를 좇아 고기를 여러 조각으로 잘라 헤치는 것을 말합니다. 그렇게 하는 이유는 제물을 남김없이 태울 수 있었고, 제물이 완전히 소화됨에 따라 온전한 헌신의 제사를 드릴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속죄제는 죄에 대한 용서가 목적이지만, 번제는 속죄의 뜻도 내포되어 있지만 그 주된 목적은 제사자의 헌신에 있었습니다. 향기로운 냄새란 하나님께서 그 제물을 기쁘게 받으셨다는 말로, 이는 제사자의 헌신된 마음을 하나님께서 열납하셨다는 의미입니다. 따라서 하나님께 대한 인간의 온전한 헌신의 제사가 번제로, 오늘 날 하나님께서 기쁘게 받으시는 예배란 이를 두고 하는 말입니다. 예배에서 중요한 것은 예배 드리는 자의 마음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온전히 태워짐, 완전한 드림, 남김 없는 헌신 모두 같은 말입니다. 과부의 헌금 두 렙돈을 예수님은 귀하게 보셨습니다. 향유 옥합을 깨트려 주님의 장례를 준비한 그 모습을 예수님은 가치 있게 여기시고 그 사건을 영원히 기념하라고 당부하셨습니다. 사도 바울의 완전한 헌신은 신약 성경의 절반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기왕 믿는 것, 철저하게 믿어야 할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기왕 이 삶을 택했다면 사명으로 알고 온전한 헌신의 길을 가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물은 완전히 태워져 연기로 사라져야 하는 것이지, 불완전 연소되어 흉한 꼴로 남아 있으면 쓰레기 밖에 안 될 것입니다. 한 번 밖에 없는 인생기이에, 한 번 밖에 없는 목숨이기에 영원한 것에 올인 할 것을 다짐해보았습니다. 여분의 인생은 없습니다. 여벌의 목숨도 없습니다. 한 번 밖에 없는 인생 영원한 가치에 헌신 할 것을 우리 함께 각오 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 어떤 위기가 닥칠지라도, 어떤 유혹이 올 지라도, 한 번 밖에 없는 목숨 하늘나라를 선택하는 우리 모두가 되면 좋겠습니다.

 

42절부터는 모든 제사 절차에 대한 하나님의 목적이 분명히 제시 되어 있습니다.

많은 민족 중에서 이스라엘을 선택하신 목적, 이스라엘을 애굽에서부터 출애굽 시킨 목적, 광야에서 성막을 짓게하는 목적, 그리고 제사장의 옷을 복잡하게 제작하신 목적, 그리고 제사의 여러 방법과 종류를 두신 목적은 단 한가지 하나님께서 그들 가운데 거하시기 위해서입니다. 바로 나를 거룩하게 하여 나와 함께 교제 하며 나의 하나님이 되어주시기 위해서입니다. 그렇게 때문에 때론 힘들고 어려운 거룩의 과정은 하나님께서 날 자녀삼으시는 사랑의 과정입니다.

 

 

Posted by 사용자 소리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