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출 26:1-14]

너는 성막을 만들되 가늘게 꼰 베 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로 그룹을 정교하게 수 놓은 열 폭의 휘장을 만들지니 매 폭의 길이는 스물여덟 규빗, 너비는 네 규빗으로 각 폭의 장단을 같게 하고 그 휘장 다섯 폭을 서로 연결하며 다른 다섯 폭도 서로 연결하고 그 휘장을 이을 끝폭 가에 청색 고를 만들며 이어질 다른 끝폭 가에도 그와 같이 하고 휘장 끝폭 가에 고 쉰 개를 달며 다른 휘장 끝폭 가에도 고 쉰 개를 달고 그 고들을 서로 마주 보게 하고 금 갈고리 쉰 개를 만들고 그 갈고리로 휘장을 연결하게 한 성막을 이룰지며 그 성막을 덮는 막 곧 휘장을 염소털로 만들되 열한 폭을 만들지며 각 폭의 길이는 서른 규빗, 너비는 네 규빗으로 열한 폭의 길이를 같게 하고 그 휘장 다섯 폭을 서로 연결하며 또 여섯 폭을 서로 연결하고 그 여섯째 폭 절반은 성막 전면에 접어 드리우고 휘장을 이을 끝폭 가에 고 쉰 개를 달며 다른 이을 끝폭 가에도 고 쉰 개를 달고 놋 갈고리 쉰 개를 만들고 그 갈고리로 그 고를 꿰어 연결하여 한 막이 되게 하고 그 막 곧 휘장의 그 나머지 반 폭은 성막 뒤에 늘어뜨리고 막 곧 휘장의 길이의 남은 것은 이쪽에 한 규빗, 저쪽에 한 규빗씩 성막 좌우 양쪽에 덮어 늘어뜨리고 붉은 물 들인 숫양의 가죽으로 막의 덮개를 만들고 해달의 가죽으로 그 윗덮개를 만들지니라

 

, 이제 성막의 재료가 모아졌고, 성막의 가장 중요한 핵심인 법궤와 속죄제, 그리고 진설병상과 등대도 준비되었습니다.

이제 하나님께서 명하신 것은 전체 성막을 덮을 겹의 휘장을 만드는 것입니다. 장의 휘장의 모습 속에서 우리는 하나 하나 예수 그리스도의 삶과 사역을 예비해 놓으신 하나님의 깊은 섭리와 계획을 있습니다.

 

  1. 가장 번째 휘장은 가늘게 베실, 청색실, 자색실, 홍색실의 정교하게 수놓은 가장 안장의 막입니다. 이것은 그리스도의 인생을 요약해 놓은 축소판입니다. 분은 가늘게 베실처럼 마구간에, 가장 초라한 모습으로 땅에 오셨습니다. 청색실은 하늘의 색입니다. 분이 공생애를 시작할 때에 하늘에서 소리가 들려와 이는 사랑하는 자라 하신 것처럼 예수그리스도의 신성을 드러내는 것입니다. 자색은 능력의 색입니다. 그분의 공생애를 통한 사역, 권능, 영광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홍색실은 그분의 오신 목적인 십자가의 피를 말해 줍니다. 교회의 머리는 그리스도시요, 교회의 가장 기초와 터도 바로 그리스도입니다. 그리스도의 삶이 스며들어 있는 곳이 바로 교회 입니다. 우리가 건물을 지을 때에 가장 화려한 부분은 아마 가장 바깥 쪽에 두고 치장을 하였을 것입니다. 그러나 성막에서 가장 화려한 휘장은 성막의 가장 안쪽을 덮었고, 오직 성막 안에서만 있었습니다. 그리고 위에 겹의 휘장으로 겹겹이 쌓아 놓았습니다. 우리의 , 교회도 가장 아름다운 곳은 바로 우리의 중심, 사람이어야 합니다. 교회의 아름다움도 너무 세상 사람들을 의식할 필요가 없습니다. 우리 안에 믿음의 공동체가 되어서야 비로소 맛볼 있도록 하는 그것이 바로 교회라는 것입니다. 

 

 

  1. 번째 휘장인 염소털 휘장은 가장 쪽의 화려한 휘장이 상하지 않도록 습기로 부터 지켜 줍니다. 염소털 앙장은  매일의 우리 죄를 속죄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을 상징합니다.  (레16장)에 보면 속죄의 제사를 드릴 때, 염소 두 마리를 놓고 하나는 번제로 드리고 다른 한 마리에게는 그 머리에 안수하면서 모든 백성의 죄와 허물을 고하고, 그 염소를 광야에 내다 버리는 속죄의식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레우16:21) 아론은 두 손으로 산 염소의 머리에 안수하여 이스라엘 자손의 모든 불의와 그 범한 모든 죄를 고하고 그 죄를 염소의 머리에 두어 미리 정한 사람에게 맡겨 광야로 보낼지니 (22) 염소가 그들의 모든 불의를 지고 무인지경에 이르거든 그는 그 염소를 광야에 놓을지니라  이것은 지금도 계속적으로 우리 죄를 지고 가시는 고난 당하시는 예수님을 상징합니다.   예수의 고난이 우리를 세상의 죄의 습성이 들어오지 못하도록 우리를 보호하는 것입니다.

 

  1. 그 위를 덮은 붉은 물 들인 수양의 가죽은 피흘리신, 십자가 지신 예수 그리스도를 상징합니다.  “붉은 물”은: 죄로 인한 심판을 말하며, “수양”은 남자이신 그리스도, 그리고 “가죽”은 아담과 하와에게 하나님께서 지어 입히신 가죽옷을 연상케 합니다.  또 아브라함이 이삭을 번제로 드리려고 모리야산에 올라갔을 때, 여호와 이레의 하나님께서 수양을 준비해 놓으셨습니다.  이 수양은 곧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그리고 아브라함이 이삭을 번제로 드리려던 모리야산은 예루살렘 곧 골고다 언덕이었습니다. 우리 죄를 단번에 속하신 그리스도의 죽음을 상징합니다.

 

  1. 가장 바깥쪽을 쌓고 있는 해달의 가죽 웃 덮개는 세상의 모든 불의와 죄로부터 우리를 영원토록 지키시는 그리스도의 능력, 혹은 성령의 보호하심입니다. 당시 신발을 만들었던 우중충한 해달의 가죽처럼 그리스도의 육신적인 모양은 별 매력이 없이 보입니다.  (사53:2) “그는 주 앞에서 자라나기를 연한 순 같고 마른 땅에서 나온 줄기 같아서 고운 모양도 없고 풍채도 없은즉 우리의 보기에 흠모할만한 아름다운 것이 없도다”고 하셨습니다. 예수님은 베들레헴 마구간에서 나셨고, 가난한 서민 가정에서 자라셨으며, 목수의 일을 하신 세상적으로는 볼품이 없으셨습니다. 그러나 그 안에는 하나님의 영광이 있습니다.  교회도 그렇습니다.  겉으로 약하고 재미없어 보이지만 안에 들어가 보면, 엄청난 힘을 가지고 있고 또 얼마나 즐겁고 아름다운지 모릅니다.  그리고 교회는 그리스도의 대속의 십자가 위에 서서, 오늘도 우리 죄를 지고가시는 그리스도의 은총에 힘입어 우리를 하나님의 영광으로 인도하는 곳입니다.

 

Posted by 사용자 소리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