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92018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  
 

송구영신, 옛 것을 보내고 새 것을 맞다!


지난 것을 환송하자!

그냥 보내지 말고 기억하고, 묵상하고, 그리고 이별하자. 


삭개오와 더불어 주님을 보고자 나무 위로 올라갔던 갈망을 기억하고

주님이 다가오셔 내게 말 걸어오심을 기억하고

그 분을 만나기 위해 다시금 땅으로 내려온 것을 기억하자. 

그 분이 내 집에 오셔서 함께 유하셨던 그 날을, 그 순간을 기억하자. 

그리고 그 모든 순간을 기억하되 이젠 이별하자. 


이전 것은 지나갔으니 보라 새 것이 되었도다! 

새로운 날을 맞자. 

더 이상 지난 것에 얽매이지 말고

이제 또 다른 하루

또 다른 태양

또 다른 그 분의 은혜를 바라보자. 


시대의 타락함에 맞서 아합왕에 섰던 엘리야의 의기(義氣)를 배우고

열심만 있던 엘리야를 그릿시냇가라는 골방에서 말씀을 먹이고 

사르밧이라는 용광로에서 훈련시킨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바라보자. 

한 영혼을 살리기 위해 몸부림쳤던 그 사랑의 기도와 

무너진 제단을 수축하며 드렸던 불같은 회개와 

은혜의 비를 간구하며 드렸던 그 큰 갈급함을 사모하자!


그리고 우리 삶에 보여지는 작은 구름 조각 하나하나를 붙잡으며 

우리 삶의 하늘에서 다가오는 큰 비의 소리를 듣자. 

큰 비의 은혜를 맞자! 

이제 옛것을 보내고 새 것을 맞자!

 

 

Posted by 소리벼리